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2019년 10월 28일

배우 조보아와 송윤아의 미모를 합쳐놓은 것만 같은 미녀 배우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28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꽃뱀 전문 배우’라는 제목으로 배우 이장미가 출연한 한 재연 드라마 장면이 올라왔다.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MBN ‘기막힌 이야기 실제상황’에서 재연 연기를 선보인 이장미는 남성들을 홀리는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평소 재연 드라마에서 ‘꽃뱀녀’ ‘불륜녀’ 등으로 불리는 역할을 소화해온 이장미.

사실 그녀는 ‘대왕세종’, ‘부자의 탄생’, ‘거상 김만덕’, ‘이웃집 웬수’, ‘49일’, ‘해를 품은 달’ 등 많은 작품에 출연해 연기 실력을 쌓아온 베테랑 연기자다.

아울러 그는 지난 2009년 세계한복선발대회에서 선을 수상하며 미모를 인정받기도 했다.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조보아+송윤아 섞어놓은 것 같다는 '꽃뱀' 전문 배우의 정체

최근 그녀는 연기뿐만 아니라 모델 및 SNS 인플루언서 활동까지 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장미의 드라마 장면을 본 누리꾼들은 “저 정도 미모면 모든 남자가 홀린다” “조보아랑 송윤아 합쳐놓은 것 같다” “정말 이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N ‘기막힌 이야기 실제상황’, 이장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