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성추행한 정신나간 장소..

2019년 10월 29일

자신의 며느리를 말도 안되는 방식으로 성.추.행한 시아버지가 결국 실형을 선고받았다.

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성추행한 정신나간 장소..

29일 인천지법 부천지원 제1형사부(임해지 부장판사)는 며느리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남성 A 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성추행한 정신나간 장소..

아울러 성.폭.력 치료강의 40시간 수강과 사회봉사 80시간,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및 장애인 복지시설 취업을 3년간 제한한다고 명령했다.

A 씨는 지난해 3월 1일 며느리가 경기 김포시에서 운영하는 매장을 방문해 며느리의 볼에 입을 맞추는 등 강제 추행을 한 혐의를 받았다.

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성추행한 정신나간 장소..

심지어 A 씨는 며느리에게 “CCTV 사각지대가 어디냐”고 물은 후 CCTV가 안 찍히는 사각지대에서 강제로 며느리의 입을 맞췄다.

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성추행한 정신나간 장소..

재판부는 “며느리인 피해자를 두 차례에 걸쳐 강제 추행하는 등 죄질이 좋지 않고 며느리는 이로 인해 상당한 정신적 고통을 겪은 것으로 보인다”라며 “다만 피고인이 공소사실을 인정하며 반성하고 있는 점, 동종범죄나 벌금형을 초과하는 형사 처분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