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의혹” 실시간 유재석이 겪고 있는 일..

2019년 12월 20일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제기한 ‘MBC TV 예능 무한도전 출연 연예인의 성.추문 의혹’에 대한 방송을 했다.

유흥업소에서 일했다는 여성은 가해자를 “당시 ‘무한도전’에 나온 분”이라고 주장하며 “바른 생활 스타일의 연예인”이라고 언급했다.

일각에서는 ‘유재석’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기 시작했다.

이에 유재석은 19일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실시간 검색어에 (내 이름이) 오르고 나한테 그 인물이 아니냐고 얘기하는 분이 많은데 순간 당황했다”며 “물론 나는 아니지만, 그걸 언급하는 것 자체가 괜한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그렇기 때문에 자리가 난 김에 말씀드린다”, “늘 얘기하지만, 선의의 피해자가 생기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이 때다 싶어서 유재석 욕하는 거로밖에 안보인다”, “얘기할 만한 장소에서 잘 돌려서 얘기했을 뿐”, “또 악플 시작이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유재석을 욕하는 누리꾼들에 일침을 가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트위터 캡쳐, KBS 나는 남자다 방송화면 캡쳐(본문과 연관없는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