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찌 음주운전에 난리난 한채아 SNS 상황

2019년 12월 24일
						
						

배우 한채아 남편이자 차범근 전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아들인 차세찌씨가 음주교통사고 혐의로 불구속 입건되면서 한채아가 사과문을 올려 화제가 되고있다.

배우 한채아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 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며 “저의 배우자의 사건을 기사로 접하시고 많은 분들이 불편함과 실망을 하셨으리라 생각이 된다”고 전했다.

이어 “배우자의 이번 일은 명백한 잘못된 행동이며 절대 해서는 안되는 일이기에 변명의 여지없이 이렇게나마 사과를 드린다”며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그러면서 “배우자의 잘못 또한 저의 가족과 저의 잘못이기에 저의 내조가 부족했음을 느낀다”며 “앞으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 많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가족이 무슨 죄냐, 남편의 잘못이다”, “힘내세요”, “속상하시겠다” 등등 다양한 댓글을 남겼다.

한편, 서울 종로경찰서는 23일 밤 11시40분쯤 종로구 부암동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다 교통사고를 낸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차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4일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한채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