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2020년 2월 20일

직장 내 갑질 의혹, 중고차 판매 논란, 불법 토토 의혹 등 각종 논란에 휩싸였던 쇼핑몰 CEO이자 유튜버 하늘의 근황이 공개됐다.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논란이 생기기 전 9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했던 하늘의 유튜브 채널은 현재 구독자가 ‘급감’한 상태였다.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논란 이후 13만 명의 구독자가 ‘구독 취소’를 해 현재 그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77만 명이다.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유튜브 채널 분석 사이트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오늘의 하늘’의 구독자 수 그래프는 최근 급감한 모양을 보였다. 논란 직후 한꺼번에 대량의 구독자가 빠져나갔고, 매일 1000~2000명의 구독자가 구독을 취소했다.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현재 하늘은 논란 후 한번도 유튜브에 영상을 게재하지 않고 있다.

논란 터지고 자숙 들어갔던 란제리 모델 '하늘' 근황

유튜브뿐만 아니라 지난 1월 올린 개인 사과문 이후 개인 SNS 활동도 전면 중단해 자숙에 들어간 상태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