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분간 전소민이 런닝맨 출연 안한다고 한 이유

2020년 4월 2일

배우 전소민이 컨디션 난조로 인해 한달간 휴식기를 갖는다.

당분간 전소민이 런닝맨 출연 안한다고 한 이유

2일 전소민 소속사 엔터테인먼트아이엠 관계자는 뉴스1에 “전소민이 지난 3월30일 몸 컨디션이 안 좋아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현재는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당분간 전소민이 런닝맨 출연 안한다고 한 이유

전소민은 몸 상태가 악화된 가운데에서도 SBS ‘런닝맨’ 녹화를 마친 후에 병원 치료를 받았다. 관계자는 “심각한 상태는 아니고 피로가 누적돼 몸 상태가 안 좋아져 회복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와 관련한 우려에 대해서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당분간 전소민이 런닝맨 출연 안한다고 한 이유

또 “여러가지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피로가 누적된 것이어서 이번에 한달 정도 시간을 갖고 몸 상태 회복에 신경을 쓸 예정”이라며 “고정 출연 중인 SBS ‘런닝맨’ 제작진에도 양해를 구했다”라고 설명했다.

SBS 측은 이날 “‘런닝맨’ 제작진이 전소민씨 측과 협의해 한달 정도 휴식기를 갖기로 했다”고 밝혔다.

당분간 전소민이 런닝맨 출연 안한다고 한 이유

‘런닝맨’은 앞서 출연자 이광수도 부상을 입은 데다가 전소민까지 건강 악화로 빠지게 돼 다소 난감한 상태가 됐다. 향후 녹화 일정 및 구성에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SBS ‘런닝맨’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