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낌 확 달라졌다는 배우 이영아 최근 모습

2020년 4월 10일
						
						

배우 이영아가 과거와는 확 달라진 미모를 자랑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얼마 전 이영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피부과 다녀와서 피부가 반질반질”이라는 글과 함께 누워서 찍은 셀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이영아는 반짝반짝 빛나는 물광 피부와 물이 오른 미모를 자랑했다.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던 과거와는 다르게 이영아는 더욱 성숙하고 여성스러운 매력을 보여줬다.

민낯이지만 잡티 하나 없는 완벽한 피부에 누리꾼들은 “더 이뻐졌다” “리즈 시절이 요즘인가보다” “나이가 드는데 왜 이뻐지는거냐”며 극찬했다.

이영아는 지난 2003년 MBC ‘강호동의 천생연분’으로 데뷔했다. 이후 SBS 드라마 ‘황금신부’, ‘일지매’, ‘달려라 장미’, KBS2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등에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 ‘제빵왕 김탁구’, 이영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