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성.추.행’으로 사퇴한 부산시장 충격적인 과거 회식 사진..

2020년 4월 23일

미투 의혹으로 오거돈 부산시장이 사퇴한다고 발표한 가운데, 과거 그의 회식 사진이 재조명되고 있다.

오늘 '성.추.행'으로 사퇴한 부산시장 충격적인 과거 회식 사진..

오 시장은 23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시장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오늘 부로 부산시장직을 사퇴하고자 한다”면서 “저는 한 사람과 5분 정도의 짧은 면담과정에서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했다”라고 말했다.

오늘 '성.추.행'으로 사퇴한 부산시장 충격적인 과거 회식 사진..

그러면서 “이것은 해서는 안 될 강제 추행이 인정될 수 있음을 깨달았다. 경중에 관계없이 어떤 말로도 행동으로도 용서받을 수 없다. 이러한 잘못을 안고 위대한 시장직을 수행한다는 건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사죄했다.

아울러 “공직자로서 책임지는 모습으로 피해자분들에게 사죄드리고 남은 삶을 참회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겠다”라고 말했다.

오늘 '성.추.행'으로 사퇴한 부산시장 충격적인 과거 회식 사진..

과거 불거졌던 미투 의혹을 사실로 인정하고 시장직을 내려놓은 것.

이와 동시에 과거 오 시장이 용역노동자들과 회식을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 역시 재차 논란이 되고 있다.

오늘 '성.추.행'으로 사퇴한 부산시장 충격적인 과거 회식 사진..

해당 사진 속 오 시장은 자신의 앞자리와 양 옆자리에 젊은 여성 직원들을 데리고 앉아있었다.

논란이 되자 당시 그는 “사진 속에 담긴 객관화된 제 모습을 보면서 그동안 잘못된 관습과 폐단을 안일하게 여기고 있었다고 생각했습니다. 저 또한 생각을 변화시켜야 할 떄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