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2020년 4월 24일

‘라임 사태’의 핵심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24일 붙잡혔다.

'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날 오후 9시께 서울 성북구의 한 거리에서 김봉현을 체포했다.

경찰은 김봉현을 추궁해 인근에 숨어있던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도 검거했으며, 두 사람은 피해액 1조6천억원 규모로 수많은 투자자에게 막대한 피해를 입힌 ‘라임사태’의 핵심 인물들이다.

'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경찰이 김봉현과 이종필을 잡을 수 있었던 결정적인 이유는 김봉현의 조력자일 것으로 추적되는 한 남성 때문이었다.

'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이 남성은 매번 택시를 3~4번 갈아타는 방법으로 이동했는데, 그의 뒤를 끝까지 밟은 경찰의 앞에 김봉현이 등장한 것이다.

현장에서 김봉현을 붙잡은 경찰은 인근 CCTV를 분석해 남성과 똑같은 방법으로 이동했다는 것을 알아냈으며, 끈질긴 추궁 끝에 이종필을 포함한 다른 인물들도 검거할 수 있었다.

'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검거된 후 김봉현은 마스크와 모자 등으로 얼굴을 가린 채 취재진들 앞에 나타났다.

쏟아지는 질문 세례에도, 김봉현은 어떠한 대답도 하지 않은 채 차를 타고 수원남부경찰서를 빠져나갔다는 후문이다.

경찰은 현재 김봉현에 대한 수원 여객 횡령 혐의 고소장이 접수되어 조사를 마무리한 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라임사태' 김봉현이 5개월간 도피 가능했던 진짜 이유

이후에는 라임 사태를 수사 중인 서울남부지검이 넘겨받아 관련 조사를 진행할 것이며,  “김봉현에 대해서는 조사 후 구속 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