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2020년 4월 27일

배우 고은아가 친동생인 엠블랙 출신 미르의 유튜브에서 억울함을 토로했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26일 미르의 유튜브 채널 ‘미르방’에는 ‘우리집에 야인이 산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됐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영상에서는 소파에 앉아 문어다리를 씹어 먹는 고은아의 모습이 포착됐으며, 이걸 본 미르는 “반지 얘기 좀 해 봐, 사람들이 누나 남자친구 있다고 하더라”며 말문을 열었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고은아는 억울하다는 듯 “이거? 커플링이 아니라 큰언니가 비상금으로 해준 거다. 나중에 돈 없을 때 팔아서 술 사먹으라고 준 거다”라고 해명했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이에 미르는 커플링일 수가 없다. 아무도 없어도 혼자서 이러고 있다”며 고은아를 놀렸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열애설과 커플링 의혹에 관한 고은아의 해명은 미르의 유튜브 채널 ‘미르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친누나' 고은아가 미르를 저격하며 한 발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미르 유튜브 채널 ‘미르방’ 캡쳐, 고은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