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2020년 4월 28일

연예인 부부가 충격적인 불륜을 저질렀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지난 27일 방송된 채널 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서로 맞바람을 피운 부부의 사연이 공개됐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이날 방송에 출연한 최정아 기자는 “이니셜 토크를 하겠다”고 말하며 여성 A 씨와 남편인 남자 연예인 B 씨의 이야기를 폭로했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최 기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결혼 후 시간이 흘러 서로를 향한 감정이 식었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이 과정을 극복하지 못한 A 씨는 결국 자신보다 10살 넘게 어린 남자 아이돌과 바람을 피웠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A 씨는 스타의 아내로 방송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린 인물이다.

최 기자는 “B씨가 그 사실을 알았지만 이혼을 할 수 없었다”며 “이혼을 하면 기사가 많이 나고 유명한 상태에서 부부관계를 (유지) 하는게 경제적으로 이득이 됐다”라고 말했다. B씨는 이혼 대신 다른 여성을 만나기로 했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더 충격적인 일도 있었다.

아내가 10살 연하 아이돌과 바람 나자 같이 바람 피운 남자 연예인

최 기자는 “A와 B는 각자 애인들과 같이 총 4명이 같이 여행을 가기도 했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채널 A ‘풍문으로 들었쇼’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