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드릴게요” 코로나19 해결하라고 4억 더 기부한 유명 배우

2020년 5월 12일

할리우드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와 블레이크 라이블리 부부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지를 위해 40만달러(약 4억8740만원)를 추가 기부했다.

더 드릴게요 코로나19 해결하라고 4억 더 기부한 유명 배우

데일리메일 등 연예매체에 따르면 라이언 레이놀즈와 블레이크 라이블리 부부는 뉴욕 시내 4개 다른 병원에 40만달러를 기부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17일(한국시간) 코로나19 피해를 돕기 위해 100만달러(약12억원)를 피딩 아메리카와 푸드 뱅크스 캐나다에 나눠 기부한 바 있다.

더 드릴게요 코로나19 해결하라고 4억 더 기부한 유명 배우

블레이크 라이블리는 기부 당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록 우리는 격리할 기회가 없는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거리를 두고 있어야 하지만, 우리는 계속 연결될 수 있다”며 “우리 모두는 서로를 위해 모든 것을 할 수 있다. 그게 단순하게 집에 머무는 것뿐일지라도 말이다”라고 공동체 의식을 드러낸 바 있다.

두 사람은 기부 뿐 아니라 다른 사람들에도 지역 병원과 보건소 의료진을 도울 수 있도록 격려하고 있어 귀감이 되고 있다.

더 드릴게요 코로나19 해결하라고 4억 더 기부한 유명 배우

한편 라이언 레이놀즈와 블레이크 라이블리는 지난 2012년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해 셋째를 출산하며 슬하에 세 자녀를 두고 있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