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2020년 9월 3일

9호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부산이 그야말로 ‘난리’가 난 상황에서 근무를 하고 있는 택배 배달원의 모습이 찍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부산을 강타한 마이삭의 위력은 어마어마해 해당 택배기사에 대한 시민들의 걱정이 커졌다.

3일 새벽 1시 17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시각 부산에서 배송 중인 택배 발견’이라는 제목으로, 택배 배송 중인 쿠팡 트럭의 사진이 올라왔다.

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이 시간은 부산에 한창 마이삭 강풍이 거세 정전까지 발생할 정도로 심각한 때였다.

사진을 올린 누리꾼은 “방금 주차장보다가 배송 중인 택배차 발견했다. 짐 들고 아파트 내부로 들어가시는 걸 보고 놀라서 찍었다”고 설명했다.

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걱정된다” “너무 고생하신다” “태풍인데 집에 계시지”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마이삭이 지나간 부산의 피해는 심각하다.

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부산 사하구의 한 아파트 배란다 창문이 파손되며 유리 파편을 맞은 60대 여성이 사망했다.

아울러 원전 4기가 가동이 중단되고 차량 전도, 건물 외벽 파손뿐만 아니라 4만 가구가 정전되는 사태까지 발생했다.

부산 태풍으로 난리났는데 택배 배달 중인 분을 발견했습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