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2020년 9월 11일

故 설리의 다큐멘터리 ‘다큐플렉스’가 방영된 가운데 과거 그와 전연인 최자 사이에 있었던 일이 재조명되고 있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설리는 지난해 10월 14일 극단적 선택을 해 하늘의 별이 됐다.

집 안에선 유서로 보이는, 설리가 자신의 심경을 적은 메모장 등이 발견됐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다이어리에 일기를 쓰듯 여러 심경을 적었다고 한다. 유서로 보이는 메모는 맨 마지막 장에서 발견됐다.

설리의 사망에 많은 누리꾼들은 그를 애도했지만, 일부는 전연인인 최자의 인스타그램을 찾아가 악플을 달기도 했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한 누리꾼은 심지어 최자를 ‘살인마’라고 말하며 “너도 제발 자살해. 제발 죽어”라고까지 말했다.

“설리를 너가 죽였다” “설리가 불쌍하다” “남자 잘못 만나면 안된다”는 등 선 넘은 악플을 최자의 인스타그램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한편 ‘다큐플렉스’는 2회만에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11일 시청률조사기관인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0일 방송된 MBC ‘다큐플렉스’, ‘설리가 왜 불편하셨나요?’ 편은 수도권 가구 기준 2.9%(1부)의 시청률을 기록, 지난 주 방송에 비해 2%P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설리 다큐 최초 공개' 사망 후 소름끼쳤던 최자 인스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다큐플렉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