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특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너무나 슬픈 박지선 글 (+추모 행렬)

2020년 11월 3일

슈퍼주니어 이특이 세상을 떠난 개그우먼 박지선을 추모했다.

지난 2일 이특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과거 박지선과 함께 진행했던 라디오 사진을 첨부하며 추모의 글을 남겼다.

과거 이특과 박지선은 KBS 쿨FM ‘슈퍼주니어의 키스 더 라디오’에 출연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특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내 휴대전화는 이제 걸어도 받지 않는 전화번호들이 많아지는 거 같아서 속상하고 슬퍼지는 현실입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그곳에서는 아프지말고 행복하길 기도합니다”라며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 외에도 연예계에서는 추모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 이윤지는 3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의 모바일 메신저 프로필을 캡처해 올렸다.

‘개봉쥐’라는 박지선의 애칭과 함께 표시된 생일표시는 먹먹함을 더 자아냈다.

이대목동병원에 안치된 박지선의 빈소에는 동료 개그맨들의 빈소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해졌다. 

2일 오후 11시경 나타난 방송인 김신영 씨는 눈물이 가득 고인 눈으로 박 씨의 빈소에 들어갔다는 것이 알려져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이특 인스타그램, 이윤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