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전 코로나 백신 효과 대박 뉴스 나왔습니다. 곧 종식입니다”

2020년 11월 10일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협업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효과가 놀라운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협업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효과가 놀라운 것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정부 측이 “화이자 백신의 임상3상 중간결과가 고무적이다”라고 밝혀 기대감

무엇보다 정부 측이 “화이자 백신의 임상3상 중간결과가 고무적이다”라고 밝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현재 화이자 코로나 백신의 임상 결과는 효과 90% 이상이라는 놀라운 결과를 얻었다.

이는 전문가들의 예상을 뛰어넘는 효험을 보여준 것으로, 이날 소식에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가 5% 폭등 출발하는 등 글로벌 증시가 일제히 화답했다.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협업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효과가 놀라운 것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정부 측이 “화이자 백신의 임상3상 중간결과가 고무적이다”라고 밝혀 기대감

화이자는 9일(현지시간) 3상 임상시험 참가자 중 코로나19에 감염된 94명을 분석한 결과 자사 백신이 코로나19 예방에 90% 이상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동안 과학자들은 최소 75% 이상의 효과를 가진 코로나19 백신을 기대해왔다고 CNBC방송이 전했다.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50∼60% 정도만 효과적인 백신도 그런대로 괜찮다”고 밝힌 바 있다.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협업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효과가 놀라운 것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정부 측이 “화이자 백신의 임상3상 중간결과가 고무적이다”라고 밝혀 기대감

그러나 이번 화이자 백신이 그 수치를 훨씬 뛰어넘은 것이다.

이날 발표는 독립적인 외부 전문가 패널인 ‘데이터 감시위원회’가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3상 시험에 관해 내놓은 중간 결과로 최종 수치는 달라질 수 있다. 미국과 해외 5개국에서 총 4만3천538명을 대상으로 진행 중인 3상 시험에서 초기에 발생한 94명의 확진자를 분석한 내용을 담았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임상시험 참가자를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에는 코로나19 백신을 투여하고, 나머지 그룹에는 플라시보(가짜 약)를 투여했다.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협업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효과가 놀라운 것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정부 측이 “화이자 백신의 임상3상 중간결과가 고무적이다”라고 밝혀 기대감

그 결과 두 실험군을 통틀어 현재까지 94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 이 중 백신을 접종한 참가자 비중은 10% 미만에 그쳤다. 임상시험에서 나온 확진자의 90% 이상이 플라시보를 투여한 실험군서 발생했다는 뜻이다.

그러나 백신의 장기간 안전성과 효험이 아직 입증되지 않았다는 점에서 화이자 백신의 중간 결과에 너무 들떠서는 안 된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한다. 특히 백신의 효능이 얼마나 유지될지는 미지수라고 뉴욕타임스(NYT)가 지적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