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디 옆에 항상 붙어있는 여성의 정체.. (+사진 추가)

2020년 11월 17일

지디와 그의 헤어디자이너가 각별한 사이를 자랑했다.

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디와 그의 헤어 디자이너가 함께 하고 있는 사진이 여러 장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지디와 헤어 디자이너가 마치 연인 사이처럼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 사진에서 지디는 상의를 탈의한 채 디자이너의 손을 잡아주며 다정하게 수영을 가르쳐주고 있었다.

다소 멀리서 찍힌 사진임에도 불구하고 화기애애하게 웃고 있는 그들의 표정을 엿볼 수 있다.

또한 대기실로 보이는 사진에서 두 사람은 몸을 기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었다.

검은색 민소매티를 입은 지디는 헤어디자이너와 가까운 거리를 유지하며 친분을 드러냈다.

이 외에도 지디의 디자이너는 평소에 SNS를 통해 지디와의 깊은 인연을 과시하기도 했다. 과거 그는 운동화 사진을 올리며 “우리 지용이가 선물해 줬다”라고 글을 올렸다.

지디의 많은 팬들은 이미 두 사람의 두터운 관계를 알고 응원하고 있다.

한편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 선생님 정말 엄마 같은 분이시다”, “지디 군대 갈 때 머리 민 것도 저분이 해주신 거다”, “선생님 인스타 들어가 보면 지디 애정 있는 사진 많이 볼 수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