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박지선 49재’에 업데이트된 너무 슬픈 사진들

2020년 12월 17일

개그우먼 장효인이 오늘(17일) 박지선의 49재를 맞아 故 박지선을 추억했다.

17일 장효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지선과 찍은 사진 여러 장을 게시했다.

사진과 함께 장효인은 “어제 꿈에서 우리 진짜 재밌게 놀았잖아. 사진 속처럼 생생해서 웃음이 나왔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지돌아 하고 부르면 대답해 줄 거 같다. 전화하면 언니 보고 싶어~ 할 거 같다. 자려고 눈을 감았는데 잠이 안 오네.. 빨리 자야 우리 동생 보러 가는데 말이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벌써 49재.. 멈춘 것 같은 시간이 흐르고 있었구나. 아직도 많이 보고 싶다 마이 지돌.. 사랑해”라고 덧붙였다.

장효인이 공개한 사진에는 박지선과 그가 함께한 다양한 일상이 담겨 있었다. 장효인은 박지선과 소소한 일상부터 여행, 시상식 참석 등 여러 순간들을 함께 해왔다.

한편 장효인의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렇게 다시 기억해 주셔서 감사하다”, “다시 눈물이 나네요”, “벌써 49재라니. 시간이 너무 빠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장효인 인스타그램, tvN ‘놀라운 토요일’,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