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초 적발’ 비투비 정일훈 소름돋는 마약 구매 방법

2020년 12월 22일

비투비 정일훈이 대마초를 흡입했다는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그의 마약 공급 방법이 공개돼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대마초 적발' 비투비 정일훈 소름돋는 마약 구매 방법

지난 21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정일훈과 공범들을 지난 7월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정일훈은 4, 5년 전부터 지인들과 대마초를 흡연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대마초 적발' 비투비 정일훈 소름돋는 마약 구매 방법

그는 경찰에 적발될까봐 지인을 통해 구매를 했는데, 현금이 오고가면 추적을 당할 수 있기 때문에 가상화폐를 이용해가면서 구매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가상화폐까지 이용해가며 대마초를 흡연했다는 사실에 경찰 내부에서도 어이없어하는 반응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대마초 적발' 비투비 정일훈 소름돋는 마약 구매 방법

정일훈은 경찰 수사가 진행 중이던 5월 28일 입소해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다.

비투비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정일훈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정일훈은 보도된 바와 같이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수사기관에 소환돼 조사중인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밝혔다.

'대마초 적발' 비투비 정일훈 소름돋는 마약 구매 방법

이어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것에 대하여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향후 진행되는 조사에도 성실히 임할 수 있게 끝까지 소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1994년생인 정일훈은 2012년 비투비로 데뷔했다. 메인 래퍼 포지션으로 그는 ‘무비’ ‘울면 안 돼’ 작사·작곡, ‘그리워하다’ ‘너 없인 안 된다’ 작사를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