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2021년 4월 27일

개그맨 이수근 아내 박지연이 아들이 쓴 편지를 공개했다.

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27일 새벽 박지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 태준 군이 메모지에 쓴 편지 한 장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태준 군은 엄마에게 감동스러운 메시지를 보내 네티즌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태준 군은 “엄마 오늘 하루도 고생하셨어요. 항상 밝은 모습 감사드려요. 내일도 힘내세요. 사랑해요”라고 글을 남겼다.

태준 군은 엄마에게 꾹꾹 눌러쓴 글씨로 진심을 전했다.

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이에 박지연은 “나는 늘 큰 소리만 지르는데 알아주는구나. 엄마 마음을. 고마워”라고 아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와 진짜 감동이다”, “저도 눈물이 나네요”, “태준이가 정말 어른스럽네요”, “정말 아들 잘 키우셨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한편 박지연은 2008년 12살 띠동갑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이수근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두 아들 이태준, 이태서 군을 두고 있다.

너무 눈물난다.. 이수근 아내가 갑자기 공개한 쪽지 정체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박지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