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2021년 6월 11일

배우 김새론의 욕설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김새론이 한 예능 방송 중 실제로 욕설을 했던 장면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지난 2020년 9월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2’에서 고기를 놓치고 욕설을 내뱉는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당시 방송에서 김새론은 3시간 동안 입질 한 번 받지 못해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

이를 본 김준현은 “새론이 한숨이 단전에서 나온다”며 웃음을 보였고, 기다림에 지친 김새론은 “카메라 5분만 끌 수 있어요?”라고 질문하며 답답한 모습을 보였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이후 5시간 만에 첫 입질을 받은 김새론은 고기를 놓쳐버리고 말았고, 순간적으로 “아이, XX!”이라고 욕설을 내뱉고 말았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김새론은 자신도 깜짝 놀라서 입을 틀어막으며 연신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김새론의 ‘현실 욕설’에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포복절도했고, “드디어 입 터졌다”라며 김새론의 이름을 외쳤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어부들은 김새론을 향해 “그럴 수 있다. 그 기분 안다”, “사람이면 당연하다. 욕이 안 나올 수 없는 상황이다”라며 한 마디씩 거들었다.

특히 이경규는 “속이 다 시원하다. 내 마음을 대변해줬다”라며 후련해했고, “당분간 방송 쉴 생각 하고 그대로 내보내자”라는 말로 폭소케 했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해당 장면을 접한 누리꾼들 역시 “너무 웃기다”, “진짜 현실 욕설이다”, “김새론 본인이 제일 놀랐을 듯”, “다들 반응들이 너무 유쾌해서 재밌다”, “5시간이면 그럴만 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방송 중 대선배들 앞에서 실수로 상.욕 해버린 여자 연예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채널A ‘도시어부2’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