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2021년 6월 24일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의 왕따 폭로글을 올린 이현주 동생이 명예훼손 혐의와 관련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수사를 맡은 경찰은 이현주의 동생이 진실을 바로잡기 위해 글을 쓴 것 일뿐 비방 목적을 가지고 글을 썼다고 보기 어렵다고 봤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또한 실제 이현주가 에이프릴 내 집단 괴롭힘으로 힘들어했으며 이현주 동생이 폭로한 텀블러 사건, 신발 사건 등이 사실인 점으로 보아 이현주 동생이 폭로한 내용이 허위사실이라고 보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에이프릴 소속사인 DSP 미디어는 이현주의 왕따 피해 사실을 폭로한 남동생과 동창생은 물론 이현주까지 정보통신망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바 있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에이프릴의 이나은, 이진솔, 김채원, 양예나는 이현주를 왕따시킨 적이 없으며, 오히려 이현주를 무서워했다고 주장했다. 또 이현주가 연습에 불참하고 리허설 펑크를 내는 등 불성실한 모습을 보여 ‘무례한 걸그룹’이라는 오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그러면서 이현주와 함께 찍은 사진을 제시해 왕따설을 부인했지만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멤버들의 주장과 달리 같이 찍은 사진은 프로그램 촬영 때 찍은 것이고 졸업사진은 김채원이 아닌 양예나 졸업식에서 팬들이 있는 가운데 찍은 것이라는 사실이 밝혀졌기 때문이다.

[속보] 경찰,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사건 수사 결과 발표
DSP 미디어 측은 이현주 남동생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과 관련한 추가적인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계획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이현주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에이프릴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