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2021년 7월 6일

하하가 과거 유재석을 마음에 품었던 걸그룹 멤버 이야기를 공개했다.

'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지난 4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하하는 과거 ‘X맨’ 때 걸그룹 멤버 중 한명이 유재석을 마음에 품고 있었다고 밝혔다.

이에 유재석은 대시를 받아본 적이 없다고 밝혀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하하는 “충격 고백해도 되나? 과거 X맨 때 걸그룹 멤버 중 한 명이 유재석 형 좋아했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나랑 친했던 친구는 아니었다. 지금 결혼해서 잘 살고 있어서 말하면 안 된다”라고 말했다.

'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이에 당황한 유재석은 “난 한 번도 대시를 받아본 적이 없다”라고 답했다.

'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이를 듣고 있던 김종국은 유재석을 향해 “지금은 정말 너무 반듯하지 않냐. 그런데 ‘쿵쿵따’ 할 때만 해도 끼가 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하하는 “솔직히 재석이 형 (담배 연기로) 도너츠 잘 만들었다”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런닝맨’ 하면서 담배를 끊었다. 흡연은 좋지 않다”라고 말했다.

'X맨' 당시 유재석 몰래 짝사랑 했다는 여자 아이돌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런닝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