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2021년 7월 19일

그룹 엑소의 전 멤버 크리스(중국 활동명 우이판)가 중국에서 미성년자를 성폭행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18일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는 우이판이 늦은 밤 캐스팅을 위패 면접이나 팬미팅을 하자며 만남을 요구했고 이 과정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에게 성폭행을 저질렀다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 따르면 우이판은 성관계 후 여성들에게 50만 위안(약 8835만 원)을 입금했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해당 내용을 폭로한 18세 A양은 “처음 관계를 가졌을 때 떠나고 싶었지만 우이판의 매니저가 협박했다”라며 “우이판이 관계를 할 때 피임을 한 적이 없으며 다른 여자들에게도 약속했던 연예계 지원을 한 번도 실핸한 적 없다”라고 주장했다.

A양은 우이판에게 받은 50만 위안 중 18만 위안을 반환했으며 나머지도 이체 한도 때문에 나눠서 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또한 해외 매체 ‘Allkpop’에 따르면 A씨는 또 다른 인터뷰에서 우이판이 완전히 만취해 성폭행한 여성이 미성년자를 포함해 30명이 넘는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A씨는 피해자 중 한 명은 낙태를 당했으며 우이판이 성병에 걸렸다고 폭로했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우이판의 성폭행 논란이 확산되자, 스킨케어 브랜드은 KANS는 우이판을 홍보 모델 계약을 해지했다.

중국 팬들은 우이판을 둘러싼 의혹에 진실 해명을 요구한 상태며, 국내에서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해당 내용이 퍼지고 있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한편 우이판은 중화권에서 활동 중인 중국계 캐나다인 배우이자 가수다.

지난 2012년 SM엔터테인먼트에서 그룹 엑소와 엑소M 멤버로 활동했으나, 2014년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한 뒤 중국으로 돌아갔다.

실시간 터진 엑소 전 멤버 '미성년자 성.폭.행' 충격 사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우이판, 온라인 커뮤니티, 우이판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