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2021년 9월 8일

중학생으로부터 받은 거액의 후원금(별풍선)에 대한 환불 요청을 거부해 논란이 된 ‘BJ랄랄’이 환불 대신에 불우한 청소년을 위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7일 ‘BJ랄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랄랄ralral’에 지난 4일 방송된 영상을 편집해 ‘저의 입장을 전하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BJ랄랄은 최근 방송에서 자신의 중학생 팬 가족으로부터 받은 쪽지를 공개하며 환불 요청을 받았다고 말했다.

중학생 동생이 어머니의 이름으로 계정을 만들어 수백만원을 후원했다는 것이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이에 랄랄은 “140만원이라는 돈을 환불해줄 수 있지만, 이 친구가 이것에 대해 제대로 배워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환불 요청을 거부했다.

랄랄은 이날 영상에서 “이만큼 논란이 될 줄 몰랐다, 생각을 많이 해 봤다”고 운을 뗐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이어 “그 친구(중학생)가 저의 찐(진짜) 팬이라고 했지만, 사실은 인터넷 방송을 하면서 (시청자가) 몇 살인지, 어떤 사람인지 알 수가 없다”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정말로 중학생이라면 후원을 멈추라고 했다”며 “쪽지가 왔을 때 모든 이유를 막론하고 ‘미성년자야? 빨리 환불해줘야겠다’가 전부였다”라고 말했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이어 “환불을 해주면 나중에 크게 생각을 하지 않겠구나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그는 “이미지를 생각하면 환불해주고 (콘텐트를) 올리지 않았으면 좋았겠지만, 이걸 알려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분을 공개적으로 비판할 의도는 없었다”라고 해명했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랄랄은 영상 말미에 글을 통해 “후원 금액은 환불이 아닌 불우한 청소년이나 소년·소녀 가장을 위해 쓰일 수 있도록 청년재단에 기부했다”라고 밝히며 청소년행복재단 기부 내역을 공개했다.

중학생이 쏜 140만 원어치 별풍선 환불 거부한 BJ의 역대급 결말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랄랄 인스타그램, 아프리카TV ‘BJ랄랄’ 방송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