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2021년 10월 13일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 선수가 승부조작, 팀원 뒷담화 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곽윤기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최근 디스패치는 지난 2018년 심석희가 평창 동계올림픽 출전 당시 나누었던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내용에는 승부조작, 최민정, 김아랑 등 팀원들에 대한 뒷담화가 실려 있어 누리꾼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이 가운데 지난 2018년 심석희가 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얘기했던 곽윤기의 한 발언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당시 방송에는 이상화, 심석희, 최민정, 민유라 선수가 출연해 태릉선수촌 속 일어났던 일화에 대해 말했다.

이날 심석희는 “쇼트트랙 오빠들이 이상한 별명으로 부른다”라며 “지상렬, 박완규로 불린다. 머리가 짧으면 지상렬, 머리가 길면 박완규라고 놀린다”라고 말했다.

MC 박명수는 “안 닮았는데, 심석희 선수 놀리는 게 재밌어서 그러는 것 같다”라고 추측했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그러자 MC 유재석은 “쇼트트랙 곽윤기 선수는 요새 다른 별명으로 부른다”라며 이야기를 꺼냈다.

심석희는 발끈하며 “고 지능적인 안티다. 일부러 ‘왜 그래 혜교한테’라고 말한다. 이제는 송혜교라고 더 놀린다”라고 말했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박명수는 “송혜교는 더 안 닮았는데”라고 농담해 폭소하게 했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해당 내용은 이번 심석희가 논란이 되자 다시 도마 위에 오르며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곽윤기가 진짜 지능적으로 엿멕였다”, “지금 다시 보니 통쾌하다”, “역시 곽윤기”, “곽윤기는 김아랑하고는 친하고 심석희하고는 안 친해보이던데”, “제대로 멕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한편 심석희는 지난 12일 최민정과 김아랑 등 팀원들을 비하하고 뒷담화한 것에 대해 사과하면서도 고의 충돌 논란은 사실이 아니라며 인정하지 않았다.

이에 최민정 측은 고의 충돌 논란에 대해 진상 조사를 요구한 상태다.

심석희 외모 보고 곽윤기가 대놓고 비꼬며 했던 발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 ‘해피투게더3’ 캡처, 곽윤기 인스타그램,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