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2021년 11월 1일

신화 김동완이 미성년자와 성매매를 한 혐의로 처벌을 받은 ‘엠씨더맥스’ 이수를 응원했다가 팬들에게 비판을 받았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1일 김동완은 인스타그램에 과거 MBC ‘나는 가수다’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는 이수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영상에 “언제쯤 들을 수 있을까. 객석에서 듣는 이수 목소리”라고 글을 남겼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이에 일부 팬은 김동완의 글에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미성년자 성매매’를 옹호하는 것이냐는 비판이 일자 김동완은 댓글 창을 닫은 뒤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와~~정말 다행이다. 네가 나한테 실망해서”라는 글을 게재했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해당 발언 또한 논란이 되자, 김동완은 게시물을 삭제한 뒤 “여러분 내일 월요일 빨리 자요”라는 추가 글을 올렸다.

논란이 사그라들지 않자 김동완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그는 “과음으로 판단력이 흐려져 많은 분들에게 실망과 상처를 안겨 드린 것 같습니다. 죄송합니다”라며 “무엇보다 많이 응원해 주고 오랜 시간 곁에 있어준 분들께 상처를 준 것이 가장 후회됩니다”라고 언급했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이어 “여러분의 호통과 비판을 달게 받고, 앞으로 언행에 신중을 가하고 자중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많은 분들께 마음 깊이 사과드립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수는 2009년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할 당시 한 웹사이트에서 알게 된 미성년자(당시 16세)를 집으로 불러 성매매를 한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바 있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당시 이수는 성매매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상대가 미성년자인 것은 알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이 사건으로 인해 이수는 모든 음반·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최근 음반 활동을 재개하고, 몇 차례 방송 복귀를 시도했으나, 대중의 반발에 무산되고 말았다.

최근 미성년자 성.매.매한 '이수' 옹호 발언해 논란된 유명 가수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김동완 인스타그램, 이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