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2021년 11월 23일

한 유명 남자 배우가 서울 신사역을 방문했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지난 22일 매니지먼트 숲 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유튜브 채널에 ‘신사역 1번 출구에… 공유의 등장이라…☆ 20주년 광고 인증!’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배우 공유가 팬들이 준비해준 데뷔 20주년 축하 이벤트를 직접 확인하기 위해 직접 신사역에 방문했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이날 공유는 편안한 후드티 차림에 마스크와 모자로 얼굴을 가리고 나타났다.

그는 감격에 겨운 듯 한참을 서서 영상을 지켜봤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이후 공유는 엄지를 치켜들며 카메라를 향해 기쁨을 표현했다.

또 마스크를 내리며 환한 미소로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이후 차로 이동한 공유는 캠코더를 들고 강남역 대로변에 걸린 자신의 광고를 직접 촬영하기도 했다.

이때 버스가 광고를 가리자 “버스! 버스가 다 가렸다”라며 허탈한 표정을 지어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한편 지난 2001년 KBS 드라마 ‘학교4’로 데뷔한 공유는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았다.

이에 팬들은 서울 강남, 홍대입구, 신사 등 지하철역과 옥외 전광판에 축하 영상 이벤트를 게시한 상태다.

서울 지하철역에 왔는데 아무도 못 알아봤다는 오징어게임 배우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매니지먼트 숲’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