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영화 기생충 ‘박소담’ 암 판정

2021년 12월 13일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암 진단을 받고, 의료진의 소견에 따라 수술을 마친 상태”라고 밝혔다.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특송’ 개봉을 앞둔 만큼 그동안 기다려주고 응원해주신 팬 분들과 함께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 박소담 배우 또한 매우 아쉬워하는 상황”이라며 “홍보 활동에 임하지는 못하지만 ‘특송’의 개봉을 응원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한 “박소담은 향후 건강한 모습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도록 회복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

다음은 아티스트컴퍼니 공식입장 전문.

박소담 배우는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암 진단을 받고, 의료진의 소견에 따라 수술을 마친 상태입니다.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

오랫동안 기다린 ‘특송’ 개봉을 앞둔 만큼 그동안 기다려주고 응원해주신 팬 분들과 함께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 박소담 배우 또한 매우 아쉬워하는 상황입니다

박소담 배우는 ‘특송’의 홍보 활동에 임하지는 못하지만, ‘특송’의 개봉을 응원하고 있습니다.

‘특송’과 박소담 배우를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과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해주고 계신 ‘특송’의 배우 분들과 제작진에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배우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수술을 받고, 그 여파로 영화 ‘특송’ 홍보 활동에 임하지 못하게 됐다.
1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박소담은 정기 건강검진 과정에서 갑상선 유두

박소담 배우는 향후 건강한 모습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도록 회복에 집중할 예정이며,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또한 배우가 건강을 회복하는데 있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뉴스1, 온라인 커뮤니티, 영화 ‘기생충’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