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터샷 맞은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졌습니다” (+영상)

2022년 1월 7일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방송으로 진행하던 중 심장마비 증세로 갑자기 쓰러졌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심장마비 증세였지만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문제의 뉴스 장면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 급속히 퍼지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현재 라파엘 실바 앵커는 중환자치료센터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과 대화를 하고 화장실에 혼자갈 수 있을 정도로 상태가 호전된 상태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그러나 절대 안심해서는 안될 상황이다. 이번 사건 전에도 라파엘 실바는 4차례 심장마비 증세로 쓰러진 전력이 있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실바는 지난달 29일 트위터에 코로나19 3차 접종을 인증하는 사진을 올린 바 있다. 이 때문에 실바 기자가 백신 접종으로 인해 심장마비 증세를 보인 것이 아니냐는 말이 돌고 있다.

하지만 실바가 유전성 심장병을 앓고 있다는 이야기도 흘러나오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맞은 한 남성 앵커가 생방송 중 심장마비로 쓰러지는 최악의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브라질 방송사 ‘TV 알테로사’의 라파엘 실바(36) 앵커가 아침 뉴스를 생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