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썰] “임신 중인 아내와 부부관계 하다가 정 떨어졌어요”

2017년 5월 31일

GettyImages-a10526187

▼사진출처: gettyimagesbank

임신 중인 아내와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던 나.

얼마 전에 병원에 갔더니 의사 선생님이 말하기를 위험한 시기는 잘 넘겼고 앞으로는 부부끼리 성관계를 가져도 된다고 그러시더라고. 임신 중 관계는 태아한테도 좋다고 말하시면서.

그래서 그날 밤 와이프와 성관계를 했지. 하던 중에 나는 그냥

“좋아?”

라고 물었어

그랬더니 아내가

“너무 좋아”

라고 하더라고, 그래서 기분이 좋았는데 그 뒤에 한 말이 나에게는 너무 충격이었어

“너무 좋아! 우리 애기도 좋대”

이러더라고. 이 얘기 들으니까 뭔가 갑자기 팍 식는 느낌이 들었어.

‘우리 애기도 좋대’라니. 기분이 너무 많이 이상해

이 말을 들은 뒤로는 아내 얼굴을 쳐다보기도 싫어졌어. 관계를 더 하기도 싫어졌고.

아내가 또 관계를 하자고 하면 어떻게 거절하지??

온라인 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 관련기사

‘사랑니’를 뽑지 않아도 괜찮은 이유

사람들이 잘 모르고 있는 ’10가지 인격장애’ (사진10장)

전 재산 나라에 기부했지만 ‘기초수급자’의 삶을 살고 있는 할아버지(사진5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