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2020년 2월 4일

한 남성의 황당한 연애 고민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다시금 화제가 되고 있다.

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지난 2016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남긴 남성 A 씨는 자신이 만나고 있는 여자친구와 이별을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여자친구가 전남친이랑 6년 동안 사귀었다. 조금 찜찜하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이어 “6년이면 거의 결혼까지 한 수준 아닌가? 여친 정말 좋은데 솔직히 너무 깼다고 하면 나쁜놈인가. 6개월도 아니고 6일도 아니고 6년이면 서로 볼꼴 못볼꼴 다 알텐데 찜찜하다”고 말했다.

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이 사실만 가지고 A 씨는 여자친구와의 이별을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었다.

그는 “(이 사실을) 나한테 숨긴 것도 더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그러나 A 씨의 글은 대다수 누리꾼들의 동의를 얻지 못했다. 이별한 뒤 새 인연을 찾는 것은 자연스러운 과정이고, 6년 넘게 만나다가 헤어지고 다른 연인을 만나는 경우도 허다하기 때문이다.

여친이 전남친과 6년 만났다고 이별 고민하는 역대급 찌질남

글을 읽은 누리꾼들은 “진짜 찌질해보인다” “차라리 그냥 헤어지는 것이 여자한테 좋을듯” “지금이 좋으면 되지 왜 과거를 들먹이는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tvN ‘로맨스가 필요해’,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