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든 저에게…” 장문복 전여친이 공개한 ‘사생활’ 폭로 내용

2020년 2월 12일

그룹 리미트리스 멤버 장문복이 사생활 폭로로 난감한 처지에 놓이자 자신의 SNS에 심경글을 올렸다.

잠든 저에게... 장문복 전여친이 공개한 '사생활' 폭로 내용

지난 1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장문복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누리꾼 A 씨의 글이 올라와 화제를 모았다.

A 씨는 장문복과 만난 과정부터 헤어지는 과정까지 있었던 일을 폭로했다.

잠든 저에게... 장문복 전여친이 공개한 '사생활' 폭로 내용

글에 따르면 장문복은 해당 글 작성자에게 사귀기 전부터 키스와 관계를 요구했으며, 연인 사이가 된 이후에도 늘 관계를 요구했다.

잠든 저에게... 장문복 전여친이 공개한 '사생활' 폭로 내용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논란이 불거지자 장문복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분간 아픔도 남겠지만 좋아한다는 이유로 서로의 선은 넘지 말아야지”라며 “너와 나의 인연은 여기까지인 것 같다”라고 글을 적었다.

이어 장문복은 “좋아하는 마음이라고 모든 게 용서되는 건 아니야”라며 “할많하않(할 말 많지만 하지 않겠다)”이라고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다.

잠든 저에게... 장문복 전여친이 공개한 '사생활' 폭로 내용

하지만 장문복의 인스타그램은 현재 아수라장이 된 상태다.

많은 누리꾼들은 그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비난 댓글을 달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