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못 나올 정도로 심각해진 이광수 상황

2020년 2월 18일

방송인 이광수가 당분간 SBS ‘런닝맨’에 출연하지 못한다.

런닝맨 못 나올 정도로 심각해진 이광수 상황

18일 스포츠 조선 보도에 따르면 이광수는 지난 15일 교통사고를 당해 발목 부상을 입었다.

다행히 다른 신체에는 큰 부상이 없었지만 오늘 오후 발목 수술을 받을 예정이기 때문에 런닝맨 촬영에 불참할 예정이다.

런닝맨 못 나올 정도로 심각해진 이광수 상황런닝맨 못 나올 정도로 심각해진 이광수 상황

방송 관계자는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런닝맨’ 촬영에 함께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일단 수술과 회복이 우선이기 때문에 회복을 지켜본 후 촬영 합류 시점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광수의 소속사 킹콩엔터엔먼트 측 관계자는 “지난 주 교통사고를 당한 것이 맞다. 하지만 다행히 큰 부상은 아니다”라며 “발목 회복에 집중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런닝맨 못 나올 정도로 심각해진 이광수 상황

한편, 이광수는 지난 해 ‘나의 특별한 형제’와 ‘타짜: 원 아이드 잭’으로 관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올해 개봉하는 현실 재난 영화 ‘싱크홀’의 주연을 맡았다. 고정 출연 중인 장수 예능 ‘런닝맨’에서 활약하며 ‘아시아의 프린스’라는 별명을 얻으며 아시아 전역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SBS ‘런닝맨’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