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2020년 2월 28일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사람들을 분노케 하는 카카오톡 문자가 있다.

한 여성은 남자친구와 주고받은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대화 속 남자친구는 여자친구에게 “가슴 보고싶다. 사진을 찍어 보여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옷을 벗고 사진을 찍는 행위가 수치스러웠던 여자친구는 남자친구의 부탁을 거절했다.

하지만 남성은 계속 고집을 꺾지 않고 계속 여자친구에게 “한번만 보여달라” “너무 궁금하다” “진짜 보고 지우겠다”며 집착을 보였다.

여성은 “진짜 싫다. 오빠가 내 남자친구이기는 한데 아직 몸 보여주는 것은 아닌 것 같다. 다른 여자들은 모르겠지만 난 그러지 않는다. 이해를 해달라”고 차분하게 거절하는 모습이었다.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그러자 남자친구는 서운한 태도를 보이며 단답으로 문자를 했고, “가슴 안 보여줘서 서운하냐”는 여자친구의 물음에 “그렇다”고 대답했다.

두 사람의 냉랭한 분위기는 계속됐다.

여성이 “계속 어쩌자는 것이냐. 끝내고 싶다는 것이냐”고 묻자 남성은 “모르겠다”고 말했다.

대놓고 가슴 보여달라는 남친과의 대화 (+캡쳐)

이어 여성은 “그거말고 하라는대로 다 하겠다. 오빠한테 진짜 잘할테니 기분 풀어달라”고 말했고, 남성은 그 상황에서조차 “가슴 보고싶은데”라고 문자를 보냈다.

이들의 대화를 본 누리꾼들은 “저런 남자 상대해주지마라” “여자친구가 보살이다” “진짜 집착이 심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