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달 넘게 소식 없었던 ‘소련여자’ 최근 근황

2020년 4월 9일

거침없는 입담으로 국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유튜브 채널 ‘소련여자’의 근황이 공개됐다.

한 달 넘게 소식 없었던 '소련여자' 최근 근황

최근 소련여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열일”이라는 글과 셀카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한 달 넘게 소식 없었던 '소련여자' 최근 근황

한 이용자가 “이때까지 뭐했느냐”라고 묻자 소련여자는 “넷플릭스 봤다”라는 답을 남겼다.

소련여자는 지난달 8일 “편집자가 크게 다쳤습니다”라는 제목의 유튜브 영상을 올린 후 영상 업로드를 하지 않아 많은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 달 넘게 소식 없었던 '소련여자' 최근 근황

최근 코로나19 위험으로 인해 일부 누리꾼들은 “소련여자가 자가격리에 들어간 것이 아니냐”라고 추측하기도 했다.

한 달 넘게 소식 없었던 '소련여자' 최근 근황

다른 인스타그램 이용자들은 “살아있는 건가. 대답하지 않으면 죽은 거로 생각하고 구독 취소와 싫어요를 누르겠다” “소련여자 응답하라. 우리는 원한다. 너를” “정말로 편집자 다쳤다고 한 달 동안 영상을 못 올리다니” 등 농담을 남기며 소련여자를 기다리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소련여자’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