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2020년 4월 22일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인 김유진 프리랜서 PD와 유명셰프이자 예비남편인 이원일 셰프가 자필 사과문을 통해 사과의 뜻을 전했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이원일은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SNS)에 자신과 김유진 PD의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원일은 “저의 예비신부인 김유진 PD와 관련된 논란으로 불편함을 드리게 된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사실을 떠나 결과적으로 가슴 아픈 상처를 되새기게 되어 마음이 무겁다”라고 했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이어 “또 애정 어린 눈빛으로 응원해주셨던 모든 분께 실망감을,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해당 논란이 원만하고 그 누구도 더 이상 상처받지 않게 해결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원일은 김유진 PD와 동반 출연하던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하차하겠다 밝히며 “이번 일을 계기로 반성하여 신중하고 성숙해지는 모습으로 부끄럽지 않게 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김유진 PD 역시 자필 편지를 통해 “저와 관련된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하여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사실 여부를 떠나 저의 행동으로 인해 상처를 받고 오랜 시간 동안 아픔을 잊지 못한 피해자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지금은 저의 해명보다 상처받은 분께 사과가 우선이라 생각하고 있으며 직접 연락드려 사죄하겠다”라고 했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그러면서 “저를 직접 대면하기 너무 화나시겠지만 제가 진심으로 사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셨으면 한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지난 21일 오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에 출연 중인 김유진 PD가 학교 폭력 가해자라고 주장하는 글이 게시됐다. “‘부럽지’ 연예인 닮은꼴 예비신부 PD는 집단폭행 가해자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쓴 네티즌은 자신이 16세였던 지난 2008년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집단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으며 김유진 PD가 가해자였다고 지목했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논란이 확산되자 이원일의 소속사는 22일 “이원일 셰프의 예비 신부인 김유진 PD가 학교 폭력 가담이라는 의혹에 대해 참담함을 느끼며 사과의 말씀을 먼저 올린다”라고 사과하며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자진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또 ‘부러우면 지는거다’ 제작진도 이날 “이원일 셰프 커플의 하차와 함께, 시청자 분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후 방송분에 대한 편집을 결정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이원일, 김유진PD의 자필사과문 전문이다.

실시간 올라온 김유진PD 학폭 논란 자필 사과문 내용

안녕하세요, 이원일입니다. . 먼저 저의 예비신부인 김유진 PD와 관련된 논란으로 불편함을 드리게 된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 사실을 떠나 결과론적으로 가슴 아픈 상처를 되새기게 되어 마음이 무겁습니다. 또한 애정 어린 눈빛으로 응원해주셨던 모든 분께 실망감을,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해당 논란이 원만하고 그 누구도 더 이상 상처받지 않게 해결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같이 출연하던 프로그램 또한 중단하고, 이번 일을 계기로 반성하여 신중하고 성숙해지는 모습으로 부끄럽지 않게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원일 올림 .

안녕하세요 김유진입니다. . 우선 저와 관련된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하여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 드립니다. . 사실 여부를 떠나 저의 행동으로 인해 상처를 받고 오랜 시간 동안 아픔을 잊지 못한 피해자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 지금은 저의 해명보다 상처받은 분께 사과가 우선이라 생각하고 있으며 직접 연락드려 사죄하겠습니다. . 저를 직접 대면하기 너무 화나시겠지만 제가 진심으로 사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셨으면 합니다. . 저의 행동으로 상처와 피해를 받으신 분들께 정말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죄송합니다. . 김유진 올림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