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2020년 4월 22일

‘혹시 내 애인이 다른 사람을 만나지 않을까’ ‘나에게 거짓말을 하고 친구들이랑 놀고 있지는 않을까’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애인이 옆에 없을 때 한번쯤은 해봤을 고통스러운 상상들이다.

대부분 실제 일어나지 않는 일이지만 이런 상상을 함에 따라 애인에 대한 집착과 구속으로 이어져 관계가 파탄나는 경우가 허다하다.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하지만 오히려 연인들의 집착을 도와주는 스마트폰 앱이 등장해 논란과 화제를 동시에 낳고 있다.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소름돋는 요즘 커플앱’이라는 제목으로 화제의 앱 ‘커플로드’의 사진이 올라왔다.

커플로드 앱은 연인의 일거수일투족을 확인해주는 앱이다.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앱 설명에 따르면 이 앱을 사용하는 연인들은 서로의 위치, 위치 경로, 통화 내역, 문자 내역, 휴대폰 정보 등 사생활을 서로 간섭할 수 있다.

휴대폰의 배터리 상태와 인터넷 연결 상태까지 확인할 수 있어 연인이 연락을 하는 상황까지 파악 가능하다.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실제 앱을 사용한 한 여성은 “남자친구의 카톡 수신 내용까지 볼 수 있어서 바람피는지 안피는지 알 수 있다. 너무 좋다”고 평가했다.

다른 이용자 역시 “소름돋게 잘 알려줘서 뭐든 안심할 수 있다. 믿음을 가지게 된다”고 호평했다.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너무 소름돋는다는 요즘 커플 앱 근황

그러나 누리꾼들은 “너무 숨 막히는 앱이다” “스파이 아니냐” “저럴 거면 왜 사귀는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