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모습 처음으로 드러낸 ‘갓갓’ (+사진 추가)

2020년 5월 12일

성 착취물을 공유하는 텔레그램 대화방인 ‘n번방’ 운영자(대화명 ‘갓갓’) A(24)씨가 경찰에 검거된 이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실시간 모습 처음으로 드러낸 '갓갓' (+사진 추가)

A 씨는 12일 오전 대구지법 안동지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그는 모자와 마스크를 쓰고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입감돼 있던 안동경찰서에서 나와 경찰 호송차를 타고 대구지법 안동지원으로 향했다.

실시간 모습 처음으로 드러낸 '갓갓' (+사진 추가)

경찰서 입구에서 “피해자들에게 할 말이 없느냐” “갓갓이 맞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어떠한 대답도 하지 않았다.

법원 도착 후 혐의를 인정하냐는 질문에도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실시간 모습 처음으로 드러낸 '갓갓' (+사진 추가)

A 씨는 미성년자를 포함한 다수 여성의 성 착취 영상물을 제작해 텔레그램 대화방에 배포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지난해 7월부터 갓갓을 추적해온 경북지방경찰청은 지난 9일 갓갓으로 특정한 A씨를 소환 조사하던 중 자백을 받아 아동청소년성보호법 위반 혐의 등으로 긴급체포했다.

실시간 모습 처음으로 드러낸 '갓갓' (+사진 추가)

경찰은 영장실질심사 후 구속영장이 발부되면 신상공개위원회를 열어 A씨 신상 공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