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준기 인스타 유서 터진 직후 ‘여행에 미치다’ 발표했던 놀라운 내용

2020년 9월 9일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가 끝내 숨졌다.

극단적 선택을 해 의식 불명 상태였던 조준기 대표가 병원으로 이송된 지 여드레 만인 9일 숨졌다.

조 대표는 지난 1일 용산구의 한 주택 내에서 의식 불명의 상태로 쓰러져 있다가 지인의 신고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그는 발견되기 전 개인 인스타그램에 유서를 남기며 큰 파장을 낳았다.

사과문에서 그는 “모두에게 너무 미안하다”라며 “이제 더는 그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내 갈 길로 떠나려고 한다”라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지난달 29일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영상이 올라오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에 ‘여행에 미치다’ 측은 재발 방지를 위해 ‘해당 문제의 심각성을 인정하며 사법기관에 의뢰한 진행 상황과 결과에 대해 책임 있게 공유할 것’, ‘기업 법정 의무교육 외에 추가적으로 전 직원 대상 성 윤리 관련 교육을 진행할 것’, ‘내부 교육을 포함 진정성 있는 문제 해결이 완료될 때까지 ‘여행에 미치다’ 전 채널을 운영 정지할 것’을 약속했었다.

한편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따르면 조 대표의 발인은 오는 1일이다. 현재 해당 병원에는 조 대표의 빈소가 마련됐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조준기 인스타그램,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