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새마을금고에서 일어난 끔찍한 살.인 사건 (+현장 상황)

2020년 11월 24일

대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흉기 난동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경 대구 동구 신암동에 위치한 새마을금고에서 강도가 침입해 직원 2명을 흉기로 찔렀다.

은행에 들어온 남성은 내부에 있던 직원과 손님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로 인해 흉기에 찔린 직원 1명은 현장에서 숨진 것으로 전해졌으며, 나머지 1명은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현재 병원으로 옮겨진 직원은 치료를 받고 있지만 병원으로 옮겨지는 중 심정지 상태에 빠져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용의자 남성은 현장에서 체포됐으며,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