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도나를 죽인 건 문재인인데요?” (+댓글 반응)

2020년 11월 26일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사망 전 경막하혈종을 앓아 뇌 수술을 받았다. 수술 후 퇴원한 지 일주일 만에 별세한 것.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그의 사망 소식의 축구계뿐만 아니라 사회 각계각층 인물들이 추모 글을 올리며 그의 죽음을 슬퍼했다.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그러나 일부 국내 팬들은 도저히 납득하기 어려운 댓글로 애도 분위기를 망치고 있었다.

한 누리꾼은 마라도나가 한국을 무시했다며 “명복을 빌고 싶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다른 누리꾼은 느닷없이 문재인 대통령을 언급하며 “마라도나마저 죽인 문재X은 하야해라”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마라도나의 조국 아르헨티나는 그의 죽음을 애도하기 위해 국가적 차원에서 3일 간 ‘추모의 날’을 지정했다.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를 죽인 것이 문재인 대통령이라는 비난 글이 올라왔다.
앞서 마라도나는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0세.
마라도나는

아울러 마라도나의 시신은 아르헨티나 대통령궁에 안장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