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사람들 울리고 있는 구하라, 설리 인스타 근황

2020년 12월 11일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큰 슬픔을 안긴 故 구하라, 설리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변화가 생겼다.

실시간 사람들 울리고 있는 구하라, 설리 인스타 근황

최근 구하라와 설리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이 ‘추모 계정’으로 전환된 사실이 밝혀졌다.

각각 인스타그램 계정에 ‘추모’라는 표시가 추가된 것이다.

실시간 사람들 울리고 있는 구하라, 설리 인스타 근황

해당 문구를 클릭하면 고인이 된 스타를 추모하는 글과 함께 짧은 메시지가 뜬다.

메시지에는 “기념 계정으로 전환된 계정입니다”라며 “기념 계정은 고인의 삶을 추모하고 위안을 찾기 위한 공간입니다”라는 내용이 담겨있었다.

실시간 사람들 울리고 있는 구하라, 설리 인스타 근황

이 기능은 인스타그램 내 ‘기념 계정’ 기능으로 기념 계정에는 아무도 로그인할 수 없으며 프로필에서 고인의 이름 옆에 ‘고인을 추모하며…’라는 문구가 표시된다.

생전 고인이 공유했던 게시물은 그대로 남으며, 기존 게시물이나 정보는 누구도 변경할 수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실시간 사람들 울리고 있는 구하라, 설리 인스타 근황

변화된 소식을 들은 구하라와 설리의 팬들이 추모의 물결을 이어가고 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보고싶다 잘지내지?”, “여전히 안 믿긴다”, “계정이 사라질 일 없어서 정말 다행이다”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故 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故 설리 인스타그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