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 찾아간 유튜버 송대익 집 충격적인 현재 상태

2020년 12월 14일

조두순 응징을 예고했던 유튜버 송대익이 테러를 당했다.

지난 13일 송대익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조두순이 송대익 집에 왔다고?”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는 송대익의 집 앞에 빨간 물감이 뿌려져 있었으며 ‘복수한다 -조두순-‘이라는 문구를 현관에 불여 있었다.

송대익은 이런 일을 한두 번 당한 게 아니라며 “초등학생들이 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런 일들이 조두순 관련 영상을 올린 뒤 반복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솔직히 이제 조두순이 출소를 했지 않냐. 조두순이 보복하지 않을까라는 걱정이 든다. 이런 상황이 장난이어도 언젠가는 장난이 아닌 상황이 올 수 있지 않냐”라며 우려를 드러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제는 이것마저도 주작 같다”, “영상 섬네일부터 어그로 심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대익은 ‘피자나라치킨공주’ 관련 주작 방송으로 물의를 일으킨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송대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