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나보다 깨끗한 연예인이 있냐?” 유승준 레전드 뇌절

2020년 12월 21일

미국 가수 스티브 유(유승준)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이상한 발언들을 쏟아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승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유승준 방지법’에 대해 분노하는 영상을 업로드했다.

해당 영상에서 유승준은 “박근혜 탄핵될 때 통곡했다” “지금 정부는 공산주의며 교회 탄압까지 되고 있다” “좌파가 미디어를 장악했다”는 등 극우적 발언을 해 ‘극우 코인 탑승’이라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심지어 자신의 병역기피에 대해서도 “난 국민들과 약속 안하고 팬들과 약속했다”는 발언까지 했다.

이어 눈물을 흘리며 자신보다 깨끗한 연예인이 한국에 없다는 발언까지 덧붙였다.

유승준은 “한국 연예인 마약, 음주운전, 도박, 성추행 터지는데 나는 윤리적으로, 도덕적으로 모범적이려고 노력했다. 나만큼 스캔들없고 깨끗한 연예인이 있느냐”고 분노했다.

해당 영상은 순식간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 올라오며 논란이 되고 있다.

누리꾼들은 “이제 막나가네” “진짜 더 싫어진다” “미국개가 짖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승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