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왜곡 강의’에 설민석이 직접 밝힌 말 (+논란 장면)

2020년 12월 23일

설민석이 최근 불거진 역사 왜곡 논란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지난 22일 설민석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안녕하세요 설민석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그는 tvN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방송에서 생긴 왜곡된 역사 설명에 대해 사과했다.

설민석은 “제 이름을 건 프로그램 중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라는 프로그램이 있다. 그런데 지난 2화, 클레오파트라 편에서 강의 중 오류를 범했고, 그 부분을 자문 위원께서 지적해 주셨다”라며 “그 부분에 대해 답변을 드리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어제 제작진이 시청자 여러분들께 정중하게 사과의 말씀을 드렸다. 제가 판단할 때 제작진은 아무런 잘못이 없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 이름을 건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모든 잘못은 저에게 있다고 생각한다. 제가 부족하고 모자라서 생긴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설민석은 “앞으로 여러분의 말씀들, 더 잘하라는 채찍질로 여기고 더 성실하고 더 열심히 준비하는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라며 “이번 일로 불편해하셨던 여러분들, 그리고 걱정해 주셨던 많은 분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앞서 해당 논란은 지난 19일 방송된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이집트 편 방송 후 발생했다.

고고학 전문가 곽민수 연구소장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클레오파트라 편을 보는데 사실관계 자체가 틀린 게 너무 많아 하나하나 언급하기가 힘들 지경”이라고 비판해 논란이 불거졌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tvN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설민석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