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2021년 5월 4일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 ‘쇼미더머니9’ 출신 래퍼 먼치맨이 마약성 의약품을 다량 투약하다 적발됐다.

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지난 1일 경찰에 따르면 먼치맨은 서울 관악구 신림동 자택에서 향정신성 약물을 과다 복용한 혐의로 적발됐다.

당시 경찰에 연행된 먼치맨은 현재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앞서 먼치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문 앞에서 누군가 괴롭힘을 주고 있다”라는 글을 올렸고, 이를 본 팬들이 경찰에 신고해 투약 사실이 적발됐다.

먼치맨은 최근 소속팀 MBA 동료 래퍼들과 갈등을 빚어오며 마약성 의약품을 투약했다.

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당시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래퍼 EK(이케이), 비프리 등을 저격했고, EK가 자신에게 욕설과 폭행을 일삼고 자신의 활동을 강압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또 MBA 멤버 코바가 자신과 누군지도 모르는 두 명의 여성을 모텔방으로 불러 성관계를 갖게 시켰다고 폭로하기도 했다.

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이에 EK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켜고 “모두 거짓말”이라며 먼치맨의 주장을 전면 부인했으며, 다른 MBA 소속 래퍼들도 그의 주장에 황당하다는 입장을 냈다.

112에 신고해주세요.. 약 하다가 딱 걸린 '쇼미' 출신 래퍼

한편 먼치맨은 지난해 엠넷 ‘쇼미더머니9’에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엠넷 ‘쇼미더머니9’, 먼치맨 인스타그램, 엠넷 ‘쇼미더머니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