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2021년 6월 16일

이혼한 BJ 철구가 최근 방송에서 한 발언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지난 15일 철구는 아프리카TV 방송을 켜고 시청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방송은 지난달 23일 외질혜와 이혼 발표 방송 후 약 한 달만의 방송으로 많은 시청자들이 그의 방송을 찾았다.

방송에서 철구는 최근 외질혜와 합의 이혼 서류 제출을 마쳤다고 알렸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방송 중 매니저 상맘이를 부른 철구는 “상맘이가 외질혜가 그걸(추천) 해준 건 맞는데, 배신자다 프락치다 하는데 그런 게 1도 없다”라며 “상맘이한테 나랑 같이 할 거면 그 분(외질혜)이랑 연락을 아예 끊어야한다고 말을 했다”라고 선을 그어 말했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이어 철구는 매니저에게 “이제 그 분이랑 연락을 하면 안 된다. 왜냐하면 나도 이제 여자가 생길 수도 있다”라며 “딱 말씀드리겠다. 저는 진짜 여자 없이는 못 산다”라고 말했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그러면서 “당연히 연지(딸)를 좋아하고 연지에게 모든 걸 다 해줄 건데, 저는 여자 없이는 못 산다”라고 다시 강조해 말했다.

철구는 “(외질혜와) 이제 남남이기 때문에 1도 신경을 안 쓸 거다. 솔직히 저는 족쇄가 풀린 기분이다”라고 이혼한 소감도 전했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한편 이혼 절차가 마무리되기까지는 최소 1달~3달 정도가 소요된다. 철구는 딸 연지의 양육권을 갖고, 재산 분할은 5:5로 하겠다고 밝혔다.

여자없이 못 사는데? 이혼한 철구 미친듯한 최근 방송 태도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캡처, 외질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