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2021년 6월 24일

배우 한예슬이 자신을 향해 쏟아진 루머를 재차 부인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24일 한예슬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과거 룸살롱에서 일을 했다는 루머와 관련해 2차 해명을 했다.

한예슬은 해명과 동시에 법정에서 시시비비를 가려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영상에서 한예슬은 “저는 과거 룸살롱에서 일하지 않았다”라며 “만일 내가 정말 룸살롱에서 일했다고 하면 당연히 이를 인정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저는 과거를 숨기지 않는다. 과거 또한 저의 일부라고 생각하고 지금의 모습은 제가 노력해서 얻은 당당한 모습이라고 생각한다”라며 “거듭 부인했는데도 불구하고 이를 인정하라는 일부 사람들의 강압적 태도가 이해하기 힘들다”라고 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그러면서 “제보는 아무나 할 수 있는 것 아니냐. 제보만으로 상황이 입증된다면 확신이 된다면 나도 할 수 있다. 내가 아무리 아니라고 해도 있지 않은 사실을 인정하라고 하는데 어떻게 반응을 해야할지 모르겠다”라고 토로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아울러 “지금 상황을 피하면 루머는 평생 저를 따라다닐 것”이라며 “명예롭게 죽는 일이 있어도 나를 위해 싸워봐야 한다고 생각했다. 이 루머(룸살롱 출신)는 20년 전부터 나를 따라다녔기 때문에 최선을 다해 싸워보겠다”라고 주장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영상의 말미에서 한예슬은 자신에게 쏟아진 일부 응원 댓글을 직접 읽으며 자신에게 큰 힘이 됐다고 전하기도 했다.

또한 자신에게 우호적인 기사를 써준 기자들에게 직접 감사를 표했다.

나 진짜 아니라고.. 한예슬 2차 해명 영상에서 실제로 한 말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한예슬 is’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