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2021년 6월 28일

브레이브걸스 멤버 유나가 ‘남혐 논란’에 휩싸였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최근 브레이브걸스의 유나는 팬들과 소통하는 라이브 컨텐츠 도중 ‘오조오억’이라는 단어를 썼다.

‘오조오억’ 단어는 일부 커뮤니티에서 ‘남혐’을 일컫는 뜻으로 지칭되는 단어로, 해당 방송이 끝난 후 유나는 ‘남혐’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이게 됐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논란이 일자, 28일 유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누리꾼으로부터 받은 악성 DM을 캡처해 공개했다.

해당 DM에는 “야이 XXX야 오조억? 오조억? 배고플 때는 아임낫페미무관심, 배에 기름 좀 차니까 오조억 오조억, 단발좌로 활동 말고 그냥 숏컷 밀고 아임 페미니스트해라”라고 적혀 있었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스토리의 하단에 유나는 링크도 함께 올렸다.

링크를 따라가면 당시 유나는 “페미니즘이나 페미니스트분들? 저는 사실 거기에 대해 생각을 안 해봤다”라며 “별로 관심이 없다. 저는 생각보다 남들에게 관심이 없어서 누가 무슨 생각을 하고 뭘 좋아하고 뭘 싫어하는지에 대해 관심이 없다”라고 말한다.

해당 게시물은 유냐 본인이 억울하고 속상한 마음을 에둘러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앞서 브레이브걸스는 지난 25일 네이버 NOW 채널 예능프로그램 ‘쁘캉스’에 출연해 끝말잇기를 했다.

진행을 맡은 유정이 “이번판은 5억점을 주겠다”라고 말했고, 게임이 끝난 후 유나는 ‘5억점’이라는 말을 착각한 듯 “나 5조억점 땄다”라고 말했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이후 일부 누리꾼들은 ‘오조오억’이라는 단어가 여초 커뮤니티에서 남성 혐오 발언으로 사용하는 것이라 주장하며 유나에게 비난의 목소리를 보냈다.

그러나 실제로 유나는 방송에서 ‘오조오억’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하지만 여전히 일부 누리꾼들은 유나가 과거 뮤직비디오 영상에서 페미니스트와 관련된 옷을 입었다며 여전히 논란을 제기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해당 논란에 대해 “공식 입장은 없다”라고 밝혔다.

잘 나가다가 갑자기 남.혐 논란터진 브레이브걸스 멤버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나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